X

      병원소식

      명지성모병원, 최첨단 MRI ‘Ingenia 3.0T CX Q’ 도입
      • 작성일2019/01/30 16:23
      • 조회 2,306


      명지성모병원은 최첨단 자기공명영상촬영(MRI) 장비인 ‘Ingenia(인제니아) 3.0T CX Q’를 도입, 본격적인
      운용에 들어갔습니다.

      필립스의 MRI 장비 중 가장 최근에 출시된 최첨단 MRI 장비인 Ingenia 3.0T CX Q는 독자적인 기술들이
      탑재되어 검사 속도는 물론이고 영상의 질, 환자 편의를 모두 향상시킨 장비입니다.

      특히 디지털 브로드밴드 기술로 질병의 효과적인 검사와 진단이 가능하며, 소아, 성인, 비만 환자 등
      체격 조건이나 신체 부위별 특성에 따라 최적화된 영상을 구현할 수 있습니다.

      또한 컴프레스드 센스(Compressed Sense)를 적용하여 기존 MRI 장비보다 촬영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으며,
      특수 조명 장치가 설치되어 있어 환자의 심리적 안정도 도모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최근 개발된 컴포톤(Comfortone) 기술을 활용하여 기존 대비 소음을 80%까지 감소시키면서도
      정확한 진단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명지성모병원에 도입된 Ingenia 3.0T CX Q가 본격 가동됨에 따라 수진자들의 각종 질병을 조기에 진단,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명지성모병원 허준 의무원장님은 “최첨단 3.0T MRI를 도입함으로써 더욱 향상된 검사와 진단이 가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최첨단 의료장비를 지속적으로 도입·확충하는 등 의료서비스의 질 향상과 환자 중심의 진료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