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병원소식

      명지성모병원, 개원 35주년 기념식 개최
      • 작성일2019/08/02 10:20
      • 조회 434


      보건복지부 지정 뇌혈관질환 전문 종합병원 명지성모병원이 개원 35주년을 맞아 미래를 향한 힘찬 도약을 다짐했습니다.

      명지성모병원(병원장 허춘웅)은 2일 오전 8시 외래센터 6층 강당 남천홀에서 임직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원 35주년 기념식을 개최했습니다.

      이날 행사는 기도, 우수직원 표창, 기념사, 축하 떡케이크 커팅식, 기념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병원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신경외과 김달수 명예원장님, 신경과 하승현 과장님 등 11명이 표창장과 격려금을 받았습니다.

      허춘웅 명지성모병원 병원장님은 기념사를 통해 “개원 35주년을 맞아 우리가 모두 한마음으로 이 자리에 모여 축하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병원을 위해 동행해 주시는 모든 임직원 여러분께도 진심 어린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습니다.

      허춘웅 병원장님은 “돌이켜보면 지난 시간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많은 분들의 관심과 성원이 있었기에 명지성모병원은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뤄낼 수 있었다“며 ”명실상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뇌혈관질환 전문병원으로 거듭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꿈은 실행에 옮기는 순간, 실현된다’는 말이 있다”며 “이 말처럼 머물러 있거나 멈춰 있지 않고 매순간 고민하고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간다면 명지성모병원은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글로벌 의료기관으로 더욱 성장해 나갈 것이라 확신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허춘웅 병원장님과 허준 의무원장님, 정현주 경영총괄원장님, 병원 담임목사인 이기추 목사님이 개원 35주년을 기념하는 축하 떡케이크를 잘랐습니다.